The flowers

어깨위에 눌러 앉은 나의 언행과 오늘도 미어지고 아프었던 가려진 나의 외침, 나도 자라고 싶다! 햇빛을 듬뿍 받으며 자라고 싶어! 40 x 50cm 2015